2024년 05월 28일 화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경남농협, 농가소득 증대 위한 사업추진방향 교육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광열기자 송고시간 2018-03-07 19:12

7일 창원대학교 종합교육관에서 열린 ‘2018년 상반기 상호금융 사업추진 방향교육?컨퍼런스’ 모습.(사진제공=경남농협)

경남농협(본부장 하명곤)이 7일 창원대학교 종합교육관에서 경남관내 농?축협 본점 신용상무와 지점장 550여명을 대상으로 ‘2018년 상반기 상호금융 사업추진 방향교육?컨퍼런스’를 가졌다.

이날 교육은 경남의 상호금융 추진방향, 정부의 금융정책 방향에 부응한 추진?관리 전략 등을 설명하고, 상호금융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비전도 공유했다.

경남은 농업인구의 지속적인 감소와 노령화로 농촌지역의 상호금융 기반이 약화되고, 농?축협의 사업 환경이 열악해 지고 있으며 수익성 확보를 위한 경쟁도 심화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시행된 사업추진 방향교육은 보험, 카드, 스마트뱅킹과 같은 비이자 이익을 증대시키고, 연체채권 감축을 통한 자산건전성을 제고시킴으로써 상호금융의 안정적인 성장기반을 확보하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됐다.

추진방향 교육 후 열린 ‘상호금융 지속성장을 위한 컨퍼런스’에서는 경남농협 정영석 부본부장을 비롯한 중앙회와 농축협 직원 16명의 패널이 참석해 상호금융의 지속적인 성장과 발전을 위한 지역본부와 농축협의 역할을 강구하기 위해 6가지 주제를 가지고 열띤 토론을 펼쳤다.

하명곤 본부장은 “오늘 행사가 경남의 상호금융을 한층 더 성장시키고 농가소득 5000만원 달성에 일조해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을 구현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