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8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북농기원, 국내 최초 하수오 4배체 ‘대건(大建)’ 신품종 개발

[충북=아시아뉴스통신] 백운학기자 송고시간 2018-03-08 11:34

일반 하수오 대비 수량 76%, 지표성분 함량 2~6배 높아
4배체 대건 하수오 종근(왼쪽)과 일반 하수오 종근.(사진제공=충북농기원)

충북농업기술원(원장 차선세)은 국내에서 자생하고 있는 하수오(何首烏) 염색체 배가육종법을 활용해 수량이 많고 기능성분 함량이 높은 하수오 신품종‘대건’을 개발,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에 품종보호 출원을 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개발된 신품종‘대건’은 기존에 수집한 재래종 하수오 가운데 생육특성이 우수한 개체를 선발해 2014년부터 2015년까지 염색체가 배가 된 4배체 계통을 육성한 후 2016년부터 2017년까지 특성검정시험 및 생산력 검증을 거쳐 개발했다.

신품종은 일반 하수오보다 줄기마디가 짧고 굵으며 잎·꽃·종자 등 주요기관의 형태가 커지는 전형적인 4배체 생육특성을 보이고 있다.
 
특히 뿌리 생육이 왕성해 생육 2년차 건근 수량(807kg/10a)이 재래종 하수오보다 76% 높다.
 
또 지표성분이자 주요 기능성분인 에모딘 함량(229ng/mg)이 일반 하수오에 비해 2배, 파이시온 함량(147ng/mg)도 6배 정도 증가된 것으로 분석됐다.

도 농업기술원 작물연구과 김기현 연구사는“이번에 개발된 하수오 4배체‘대건’은 수량과 기능성분 함량이 높을 뿐만 아니라 일반 하수오가 추위에 약한 단점을 보완한 내한성 품종으로 농가에서 재배하기 쉽도록 개선됐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