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28일 월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경상남도, 어린 잉어‧붕어 50만 마리 방류

[경남=아시아뉴스통신] 김회경기자 송고시간 2018-07-27 21:53

30일부터 이틀간 10개 시.군 47개 수면에 일제 방류
잉어와 붕어 치어 방류.(사진제공=경상남도)

경상남도수산자원연구소 민물고기연구센터가 토속 어종 자원 증가와 내수면 생태계 복원을 위해 어린 잉어와 붕어 50만 마리를 방류한다고 밝혔다.

이번 방류는 오는 30일부터 이틀간 도내 저수지와 하천 등 10개 시군의 47개 수면에서 실시되며 잉어 40만 마리와 붕어 10만 마리가 방류될 예정이다.

방류될 어린 물고기들은 지난 5월 민물고기연구센터에서 사육 중인 우량 친어의 인공채란을 통해 생산됐으며, 2개월간의 집중 관리로 생태 적응에 강하고 방류 전 질병검사를 마친 우수한 치어들이다.

민물고기연구센터는 방류 효과를 높이고 2~3년 후 어미 물고기로 성장이 가능하도록 방류지역 근처 주민들에게 어린 고기 포획 금지를 당부했다.

엄상섭 경상남도수산자원연구소 민물고기연구센터장은 “토속 어종 방류를 통해 하천 및 저수지의 자원 조성과 생태계를 보전하고 나아가 내수면 어업인의 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경상남도수산자원연구소 민물고기연구센터는 올 상반기에 연어 5만 마리, 은어 23만 마리, 빙어 자어(子魚) 1000만 마리, 버들치 4만 마리, 메기 1만 5천 마리, 뱀장어 2천 900마리 등 총 1033만 7900마리를 도내 내수면에 방류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