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28일 금요일
뉴스홈 국제 국제일반
주윤발, 전재산 8100억 사회 환원 의사 밝혀...꾸준히 선행 펼친 할리우드 스타는?

[=아시아뉴스통신] 황규찬기자 송고시간 2018-10-15 16:04

(사진=영화 '도성풍운')


홍콩 톱스타 주윤발이 전재산을 사회에 환원할 뜻을 다시 한 번 밝혀 화제다.

지난 10일(현지시간) 주윤발은 홍콩 영화 매체 제인 스타즈와의 인터뷰에서 재차 전 재산 사회 환원 의사를 밝혔다. 우리 돈 약 8100억 원을 전액 기부한다는 약속이다.

애처가로 알려진 주윤발은 재산 관리를 아내에게 일임하고 있다. 주윤발은 앞서 대만 동림신문과의 인터뷰에서 "현재까지 아내 진회련에게 용돈을 받아쓴다"며 "매월 액수는 4000위엔(대만 달러)으로 집에 있는 재산이 어느 정도인지는 아내만 알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또한 주윤발의 검소한 생활도 눈길을 끈다. 주윤발은 17년 동안 쓰던 휴대전화가 고장 나 2년 전 스마트폰으로 바꿨다고 전하기도 했다. 검소한 생활을 하며 자신의 모든 재산을 환원하겠다는 공약을 내세운 주윤발의 모습은 전세계 누리꾼에게 감동을 전했다.

한편 주윤발과 같이 꾸준히 선행을 펼친 할리우드 스타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신드라 블록, 휴 잭맨 등도 이목을 끌고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