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16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남도, ‘수소시범도시 조성 사업’ 박차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하동길기자 송고시간 2019-05-26 10:18

충남도청 전경사진./아시아뉴스통신=하동길기자
 
충남도는 올 하반기 국토교통부의 ‘수소시범도시 조성 사업’ 공모에 대비해 최근 ‘충남형 수소시범도시 사업화 모델 개발 연구용역’을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수소시범도시는 교통은 물론, 공동주택과 빌딩 등의 에너지원을 수소로 전환하는 도시이다.
 
도는 국토부의 사업제안서가 나오는 대로 관심 있는 시·군과 응모에 나설 방침이다.
 
공모 대응 자료 마련을 위한 이번 연구용역은 오는 10월까지 넥셀시스템 부설연구소가 진행한다.
 
연구용역을 통해 도는 국내·외 수소에너지 생산·저장·활용·실증 사업화 사례를 조사·분석하고 수소산업 육성 선진 사례 분석을 통해 도내 수소 인프라 구축 방안을 모색한다.
 
또 도내 여건과 특색에 부합하는 수소시범도시 후보지에 대한 조사도 실시한다.
 
이와 함께 국내·외 수소에너지 실증 사업 분석을 통해 충남만의 사업 방향을 도출하고 실제 적용 가능한 비즈니스 모델을 마련한다.
 
도 관계자는 “화력발전소와 제철소 등 에너지 다소비 사업장이 밀집한 충남은 온실가스 배출량 전국 1위라는 불명예를 안고 있다”며 “미래 친환경 에너지인 수소에너지로의 전환이 절실한 것도 바로 이 때문”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2016년 ‘수소전기차 부품 실용화 및 산업 기반 육성 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함에 따라 기술 개발 등을 추진 중이다.
 
지난 3월에는 ‘충남 수소경제 로드맵과 비전’을 안팎에 선포했으며 지난달에는 양승조 지사가 현대자동차 아산공장을 찾아 수소전기차 생산기지 유치 추진을 공식화하기도 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