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20년 01월 30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 사건/사고
헝가리서 유람선 침몰…"한국인 사망 폭우속 왜 유람선 탔나"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의일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5월 30일 10시 46분

29일(현지시간) 저녁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유람선 침몰사고로 숨진 희생자가 발생했다./(사진=ytn방송캡쳐)


29일(현지시간) 저녁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34명이 탄 '하블라니'(헝가리어로 '인어') 유람선이 다른 유람선과 충돌한 뒤 침몰했다고 AP와 로이터 통신 등 외신이 현지 언론을 인용해 보도했다.

한국인 관광객 33명이 타고 있던 유람선이 크루즈와 충돌해 침몰했다. 외교부는 현재 7명이 구조됐고, 7명이 사망했다면서 실종자 19명에 대한 구조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30일 오전 현지에 있던 여행객과 교민들은 구조가 진행 중이지만 폭우가 내리고 있다. 현장은 폭우로 인해 소방선 등이 구조와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고 현장에서는 현재 폭우가 쏟아져 다뉴브강물이 불어나고 물살이 거세 구조 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침몰한 유람선에는 '참좋은여행' 패키지 투어를 하던 한국인들이 탑승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유람선 탑승 한국인들은 이 여행사가 내놓은 '발칸+여유있는 동유럽 6개국 12/13일' 패키지 상품을 통해 부다페스트를 여행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사고 유 람선은 참좋은 여행의 상품중 포함 상품인지 현지 가이드로 인해 옵션 상품인지 따져봐야 한다. 그러나 지금 출발 상품은 소비자들이 검생할수 없다  그러면서 포함사항이라면 여행사의 문제가 없지만 만약 옵셥으로 인한 탑승이라면 달라질수 있다는 점이다.

또한 현자 여행사와 가이드가 왜 폭우임에도 탑승을 했는지도 봐야 한다 보편적으로 여행사는 현지 현지 기상 상황에 따라 고객애게 안내를 해야한다. 손님의 안전을 우선해 포함사랑이던 옵션사항이던 위험을 감수하면서 행사를 하면 안되기 떄문이다.

이번 사고의 경우 현지 상황에따라 달라질수있지만 폭우임에도 외유람선을 탑승했는지 의문이 드는 부분이다. 단순 비가 아닌 현지상황이 폭우라는 점이 더 사고의 안타가움을 주고있다.
 
여행사 측은 외 현자 상황을 고려해 중단하지 못했는지는 아직 알수는 없다면서 현지 사무실과 연락해 상황을 파학할예정이라고 말했다.

여행상품 판내 여행사는 현장 상황을 알수는 없지만 현지 상황을 체크를못한 부분이 있는지도 봐야 할것으로 보인다.
 
참좋은 여행사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번  행사는 5월 29일 현지 오후 9시경, 우리나라 기준 새벽 4시 참좋은여행 30명 + 인솔자 1명 유람선 탑승을 했다고ㅂ 밝혔다.

그러면서 현지 상황은  모든 유람선 정상 운행, 타 대형 유람선이 추돌하여 선박 전복된 것으로 추정고 있다면서 현재 피해 상황은 외신으로 먼저 파악 중, 현지 사무실 직원 다섯 명 현장 파견하여 상황 파악되는 대로 직접 알아볼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본사에서는 부사장 및 임원 4명 포함 15명 규모의 수습반 금일(30일) 오후 급파 예정
이며 유가족은 명단 파악하여 개별 연락 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여행사 관계자는 이번 여행은 여행자 보험, 배상 책임 보험 가입되어 있다고 밝혔다.
 


news0627@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