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1월 19일 화요일

충남 당진시, "감자 캐고 매실도 따가세요"

22일부터…제10회 황토감자축제‧순성 왕매실 축제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하동길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6월 19일 10시 16분

충남 당진시 순성면 매실수확모습(왼쪽)과 송악읍 감자깨기 체험모습.(사진제공=당진시청)
 
충남 당진시 일원에서 오는 22일부터 순성 왕매실축제와 황토감자축제가 동시에 열린다.
 
19일 당진시에 따르면 도시민의 체험행사 위주로 열리는 제10회 해나루 황토감자축제는 22일 당진시 송악읍 기지시 줄다리기 박물관 일원에서 개최된다.
 
또 제10회 순성 왕매실 축제역시 오는 22일과 23일 이틀 간 순성면에 위치한 순성왕매실영농조합 특설무대에서 진행된다.
 
‘오감만족 힐링 체험축제’를 주제로 열리는 올해 해나루황토감자축제는 황토감자 캐기 체험과 그림 그리기 대회, 감자요리 경연대회, 가족단위 레크리에이션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또 감자 생산 농가들이 직접 판매하는 농산물 직거래 판매장터도 운영돼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감자를 구매할 수 있으며, 황토감자 외에 지역 농‧특산물 경매장도 열릴 예정이다.
 
순성 왕매실축제는 일정금액을 지불하면 2㎏ 박스에 직접 딴 매실을 가져갈 수 있으며 관광객 장기자랑과 매실담금주체험 등의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시 관계자는 “감자와 매실은 해나루쌀과 더불어 당진을 대표하는 농산품”이라며 “맛과 품질이 우수한 감자와 매실을 직접 캐고 따갈 수 있는 축제가 마련된 만큼 이번 주말에는 당진에서 가족과 함께 소중한 추억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당진에서는 송악읍과 신평면을 중심으로 2000여 농가가 600㏊의 면적에서 연간 1만5600톤가량의 해나루 황토감자를 생산하고 있으며 순성 왕매실은 지난 2001년 순성면 남원천 일원에 수해복구를 위해 심은 매실나무가 농업인들의 주요 소득원으로 자리매김한 사례로 주목 받고 있다. 
 


asia921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