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 29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남 당진시, 여성친화도시· 장애인가정 출산지원 확대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하동길기자 송고시간 2019-08-19 11:47

- 장애인 가정 출산시 최대 1000만원 지원…출산지원금 중복 가능
당진시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 DB

충남 당진시는 장애인 가정이 아이를 출산할 경우 최대 1000만 원을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난 7월 1일 장애등급제가 폐지되면서 기존의 장애등급을 기반으로 한 장애인가정 출산지원금을 출생순위에 따른 지원으로 확대 개편했다.
 
시는 지난 2014년부터 본인 또는 배우자가 장애인인 경우 임신진단을 받으면 임신진료비 50만 원을 지원하고 출산 시에는 출산지원금을 장애등급에 따라 최소 50만 원에서 최대 100만 원까지 차등 지원해 왔다.
 
하지만 이번에 출산지원금을 확대하면서 올해 7월 1일 이후 출생한 자년부터는 출생순위에 따라 ▲첫째 100만 원 ▲둘째 200만 원 ▲셋째 500만 원 ▲넷째 이상 1000만 원으로 지원금이 대폭 늘었다.
 
또 7월 1일부터 출산지원금도 모두 중복해 지원받을 수 있도록 했다.
 
시 관계자는 “장애등급 폐지로 앞으로 장애인복지 서비스가 점차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에서도 장애인의 복지만족도 체감 향상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