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1월 14일 목요일

김영록 지사, 러시아 과학단지서 한전공대 운영 구상

스콜코보 재단과 의견 나눈 후 한전 등과 3자 교류의향서 체결

기사입력 : 2019년 09월 12일 10시 56분

11일(현지시간)영록 전남도지사, 김회천 한전부사장, 우윤근 한전공대 광주전남 범시도민지원위원회 고문, 아르카디 드보르코비치 스콜코보재단 이사장이 러시아 스콜코보재단에서 한전이 설립하는 한전공과대학과 스콜코보 과학기술대학간 에너지 분야 글로벌 우수인재를 양성하는 등 다양한 협력사업 발굴을 위한 교류협력 의향서를 체결했다.(사진제공=전남도청)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 유럽을 순방 중인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11일(현지 시각) 러시아 최대 과학첨단기술단지인 스콜코보 혁신센터를 방문, 한전공대 설립과 운영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향후 교류협력을 약속했다.
 
김 지사는 이날 김회천 한전 부사장, 한전공대 광주전남 범시도민지원위원회 고문인 우윤근 전 러시아 대사 등과 함께 스콜코보 혁신센터에서 아르카디 드보르코비치 스콜코보 재단 이사장을 만나 자문을 구했다.
 
특히 전남도-한전-스콜코보 세 기관이 교류의향서를 체결, 에너지 분야 글로벌 우수 인재 양성과 IT, 바이오 분야 연구 개발 및 창업 등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러시아 스콜코보 혁신센터는 IT, 에너지 효율, 바이오 및 의료기술, 항공기술 등 산업클러스터를 중심으로 급격히 성장하고 있다.

러시아의 실리콘밸리로 불린다.
 
김영록 도지사는 자리를 함께 한 한전공대 관계자들에게 한전공대 운영과 비전에 대해 스콜텍을 모델로 할 것과, 교류협력 방안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한전공대는 오는 2022년 개교를 목표로 현재 학교법인 설립을 진행 중이다.


2020년 4월 캠퍼스 건축허가 및 착공을 할 예정이다.
 
김 지사는 이어 러시아 우주박물관을 방문, 나탈리아 아르츄히나 관장과 회담하고 항공 분야 꿈나무 육성을 위한 청소년 교류와 체험 프로그램, 관광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해 교류협력을 제안했다.
 
 


jugo33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