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22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백두대간수목원 산림종자 보존.수목원 관리 기술 동남아 전파 크게 기여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남효선기자 송고시간 2019-10-16 21:09

부탄.캄보디아 등 동남아 5국 5명 연구자 1개월 간 전문과정 연수
16일 경북 봉화군 소재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이 1개월 간의 '2019 AFoCO STEP(Science Technology Exchange Partnership) Program' 을 통해 산림종자 보존과 수목원 관리기술을 익힌 부탄, 캄보디아 등 동남아시아 5개국(부탄, 캄보디아, 브루나이, 베트남, 미얀마) 연구자 5명을 대상으로 수료식을 갖고 있다.(사진제공=백두대간수목원)


경북 봉화군 소재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서 산림종자 보존과 수목원 관리기술을 익힌 부탄, 캄보디아 등 동남아시아 5개국(부탄, 캄보디아, 브루나이, 베트남, 미얀마) 연구자 5명이 탄생했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원장 김용하)은 16일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서 동남아시아 해외연수생을 대상으로 '2019 AFoCO STEP(Science Technology Exchange Partnership) Program' 수료식을 가졌다.

이번 연수는 아시아산림협력기구(AFoCO)와 후속사업으로 공동 국제 연수 프로그램을 진행됐다.

지난 9월 19일부터 1개월 간 동남아시아 5개국(부탄, 캄보디아, 브루나이, 베트남, 미얀마) 연구자 5명이 참여해 ‘산림종자보존 및 수목원 관리 과정’ 주제로 산림 종자보존 및 수목원 관리에 대한 전문 과정을 연수했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동남아시아의 지속가능한 발전 지원 및 산림분야의 상호 협력관계 증진을 위한 지속적 협력 활동의 일환으로 산림종자보존 및 수목원 관리 과정 연수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이번 연수프로그램 운영으로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산림생물다양성 분야 실무 기술 역량 강화, 야생식물종자의 안정적 보존 및 연구를 위한 인적 네트워크 구축 등 산림식물의 보존 및 복원을 위한 종합적인 지식과 기술, 경험을 전수하고 실무자의 역량 강화에 기여했다는 평이다.

김용하 국립백두대간수목원장은 "이번 연수를 통해 동남아시아 산림생물다양성 분야 실무자의 기술 역량 강화 및 연구 능력 배양에 기여하고, 나아가 산림식물종자 보전 및 수목원 관리 기술을 전수하는 등 산림 분야 관련하여 동남아시아 국가들과 더욱 활발히 교류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