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4일 토요일

울산시, 2019 태화강 정원 스토리 페어 개최

[부산=아시아뉴스통신] 김재현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0월 17일 10시 06분

울산시 브랜드 슬로건.

울산시는 (사)울산조경협회가 태화강 국가정원 선포식 행사 기간(18~20일) 중 태화강국가정원 내 대나무생태원에서 ‘2019 태화강 정원 스토리 페어’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정원을 소개하고 전시ㆍ체험하는 이번 행사는 ‘걸리버 정원 여행기’를 주제로 지난 9월 실시한 공모에서 선정된 시민과 학생의 작품 25개를 전시할 예정이다.

정원 방문객을 위해 가족과 함께 토피어리 만들기 체험, 사랑하는 이에게 꽃씨를 담아 편지쓰기, 내가 꾸미고픈 정원 설계와 시공 무료상담, 걸리버를 소재로 한 재미난 증강현실(AR) 등 다양한 체험 행사도 마련한다.

자이언트 포트, 자이언트 캣츠, 걸리버 꼬마도서관, 꿈꾸는 애벌레, 작은 나라 큰 정원, 걸리버 꼬마도서관 등 다양한 포토존과 대형 토피어리 작품들도 전시돼 방문객들을 맞는다.

청량면 율리에 위치한 에스(S)갤러리(조경협회 사무국)에서는 독일정원박람회와 도시재생의 새로운 방안을 제시하는 사진전도 진행중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에 따라 울산시민의 자긍심을 높이고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해 생활 속 정원문화를 확산시키고자 마련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도시 정원문화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고 생태도시 울산을 더욱더 아름다운 정원도시로 가꾸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jaeh0830@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실시간 급상승 정보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