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1월 21일 목요일

안목해변에 떠 밀려온 태풍 쓰레기를 정비하는 공무원들

[강원=아시아뉴스통신] 김종학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0월 17일 11시 28분

강릉시 공무원들이 17일 지난 3일 발생한 18호 태풍 '미탁'과, 19호' 하기비스'의 영향으로 해안에 밀려온 목재쓰레기 및 해초수거작업을 하고있다. 작업은 18일까지 진행된다. (사진제공=강릉시청)

 


g1asia@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