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4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영덕출신 ㈜PIK 여승호 대표이사, 영덕복지재단설립기금 1000만원 기탁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박병일기자 송고시간 2019-10-29 16:23

사회적 어려운 분들께 희망과 용기 줄 수 있기를 기대
영덕출신으로 뉴질랜드에서 포딩회사를 운영하는 ㈜PIK 여승호 대표이사가 28일 영덕복지재단설립 기금 1000만원을 영덕군에 기탁하고 있다. 오른쪽 부터 ㈜PIK 여승호 대표이사, 이희진 영덕군수.(사진제공=영덕군청)

경북 영덕출신으로 뉴질랜드에서 포딩회사를 운영하는 ㈜PIK 여승호 대표이사가 28일 영덕복지재단설립 기금 1000만원을 영덕군에 기탁했다.

여승호 대표는 멀리 떨어져 있지만 지역주민의 복지향상과 고향발전을 위해 많은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지난 2016년에도 영덕지역 학생들을 위한 영덕교육발전기금 1000만원을 (재)영덕교육발전위원회에 기탁했고, 지난 2017년에는 지역복지시설 지정기탁금으로 500만원을 지원했다.

이날 기탁금 전달식에서 여 대표는 "영덕복지재단이 하루빨리 설립돼 경제적, 사회적으로 어려운 분들에게 꼭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지원해 희망과 용기를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까지 지역주민과 출향인, 기업체 등 영덕복지재단설립을 위한 자발적인 기탁 건수는 총 70건으로 금액은 5억원에 도달했다.
 
영덕군은 복지재단규모를 운영비 지출을 최소화해 어려운 주민들에게 좀 더 많은 복지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