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6일 월요일

부산 조정지역 해제, 집값 변동오나?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전우용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06일 13시 00분

시도별 아파트 매매가격지수 변동률.(자료제공=한국감정원)
 
국토교통부가 부산광역시 동래·수영·해운대구 전 지역과 경기도 고양시와 남양주시 일부 지역을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했다고 6일 발표했다.


부산 동래‧수영‧해운대구는 주택가격이 안정세를 보이고 있어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됐다. 최근 1년간 주택가격 누적 변동률이 각각 -2.44%, -1.10%, -3.51%였다.


고양시도 최근 1년간 주택가격 누적 변동률이 -0.96%로 하향 안정세라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됐다. 


조정대상지역으로 유지된 지역은 고양시 △삼송택지개발지구 △원흥·지축·향동 공공주택지구 △덕은·킨텍스1단계 도시개발지구 △고양관광문화단지(한류월드)이다.


조정대상지역이 유지된 경기도 고양시 내 7개 지구는 서울 접근성이 우수하고 신축 단지 위주로 거주 여건이 양호해 높은 가격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GTX(수도권광역급행철도)-A 노선 및 3기 신도시 관련 교통망 확충 등 개발 호재로 가격 상승 가능성도 높다.


남양주시 다산동, 별내동 또한 서울에 인접한 신도시(다산신도시‧별내신도시)가 위치한 지역으로 서울 집값 상승세의 확산 영향을 받아 최근 집값 상승세가 뚜렷해 조정대상지역이 유지됐다.



남양주시 조정대상지역 유지 지역은 다산동과 별내동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국지적 상승을 보이는 지역과 달리 수도권외곽 및 지방 일부는 하락세가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그간의 규제 등 효과로 시장 안정세가 지속된 부산, 남양주, 고양은 조정이 필요하다는 지역의 요청이 제기됐고, 시장상황에 따른 맞춤형 대응이라는 원칙에 따라 해제했다.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된 지역을 지속 모니터링하고, 과열이 재현되는 경우 재지정을 검토할 계획 "이라고 전했다.


한편, 조정대상지역이란 주택 가격 상승률이 물가 상승률의 2배 이상이거나 청약경쟁률이 5 대 1 이상인 지역을 말한다. 분양권 전매제한, 1순위 청약 자격 강화 등의 규제를 받는다.



ananewsent@gmail.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