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1일 수요일

서울시, 직원 자발적 참여‘사랑의 헌혈’로 생명 나눔 실천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최지혜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08일 08시 12분

2019년 상반기 헌혈행사.(제공=서울시)

서울시는 8일 서울시청 대회의실에서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시 소속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사랑의 헌혈” 행사를 갖는다고 밝혔다. 서울시 전 기관을 대상으로 희망하는 직원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날 헌혈행사에는 15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며, 평소 개인이 헌혈을 하고 보관해 오던 헌혈증을 접수 받고, 그 동안 서울시가 헌혈행사를 통해 직원들로부터 기부 받은 헌혈증서 584매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하는 기증식도 병행할 계획이다.

그간 서울시는 2014년 535매, 2016년 517매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증한 바 있다.

시는 ’13년 대한적십자사와 ‘사랑의 헌혈 약정(MOU)’을 체결하여 매년 2회에 걸쳐 사랑의 헌혈행사를 꾸준히 실천하고 있으며, 헌혈의 중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그간 4천여 명의 서울시 공무원들이 헌혈에 참여했으며, 수요에 비해 부족한 혈액 공급을 군인들에게 의존하는 상황에서 서울시 공무원들이 헌혈을 통해 생명을 살리는 일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매년 사랑의 헌혈행사에 동참한다.

김태균 서울시 행정국장은 “본 사랑의 헌혈 행사가 시 직원들에게는 공직자로서 나눔을 실천하고 기쁨을 느낄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서울시 공무원들이 꺼져가는 생명을 살리는 헌혈 행사에 정기적으로 참여함으로써 행정기관의 모범이 되도록 하겠다.” 라고 밝혔다.


choejihye@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