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20년 01월 23일 목요일

뉴스홈 정치 정치일반
추미애, 법무부 장관 유력 3가지 이유는?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전우용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13일 21시 03분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24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윤의일기자



차기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의원이 거론되는 것과 관련, 민주당이 해명했다.

13일 정치권에 따르면 청와대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후임 인사로 현직 국회의원 등 정치인을 기용할 것이라는 설이 제기됐다.

민주당 핵심 관계자 A씨는 한 언론과 만나 “추미애 의원이 법무부 장관에 적합하다는 의견을 이미 청와대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판사 출신인 추 의원은 헌정 사상 최초 지역구 5선 여성 의원으로, 상대적으로 ‘친문(文)’ 색채가 옅어 ‘탕평 인선’ 기조에 맞다는 장점이 있다. 

또 청문회 낙마 가능성이 적은 현역 의원이라는 점에서도 후한 점수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추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과 호흡을 맞추면서 대선과 지방선거 승리를 이끌었고, 검찰개혁의 의지도 강해 법무부 장관 유력설이 제기됐다.

이에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국회에서 청와대로 추천을 했다고 했는데 이해찬 대표가 했는지, 최고위원회의에서 결정했는지 또 청와대로는 어떤 경로로 추천이 들어왔는지 전혀 확인할 수 없다”고 밝혔다.


 


 


ananewsent@gmail.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