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1일 수요일

울산시, ‘반구대암각화’현장 답사 실시

‘반구대암각화 유네스코 등재 위한 울산시민단’
‘반구대암각화’현장 답사 실시
11월 16일, 23일 2회 … 역사적 가치 체험

[부산=아시아뉴스통신] 김재현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15일 09시 22분

울산 반구대[울산시]

울산시는 반구대암각화 유네스코 등재를 위한 울산시민단(이하 시민단)이 반구대암각화의 가치를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도록 ‘반구대암각화’ 현장 답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답사는 11월 16일(토)과 11월 23(토) 2회에 걸쳐 진행된다.

시민단은 울산시청을 출발해 천전리 각석에서부터 공룡발자국 화석을 둘러보고 반구대 암각화와 반구서원, 집청정, 모은정 등을 거쳐 암각화박물관까지 3km 정도 구간을 걸어서 이동한다.

문화재 안내 및 설명은 김경진 암각화박물관장이 맡을 예정이다.

특히 첫날 11월 16일(토)에는 반구대암각화 전망대에 기존 망원경 외에 디지털 망원경 1대를 추가 설치해 시험 운영에 들어가 반구대암각화를 좀 더 세밀하게 볼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또한, 시민단이 반구대암각화의 가치를 생생하게 느낄 수 있도록 대곡천 앞까지 근접 관람하고, 암각화박물관 앞에서는 길거리 공연(버스킹)도 개최하는 등 체험형 답사가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시민단이 지난 아카데미에 이어 반구대암각화와 천전리 각석을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현장 답사를 통해 반구대암각화의 보존과 세계유산 등재에 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시에서는 반구대암각화의 세계유산 등재 추진을 위해 지난 7월 반구대 암각화 유네스코 등재를 위한 울산시민단을 구성하여 9월에는 아카데미를 개최하는 등 시민단 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올 12월 문화재청에 반구대 암각화 세계문화유산 우선목록 등재를 신청할 계획이다.


jaeh0830@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실시간 급상승 정보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