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1일 수요일

울산시, 건축 음악회로 국토교통부 장관상 수상

2019 건축 행정 평가’특별부문 2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동구 국토교통부장관상·남구 울산광역시장상 수상

[부산=아시아뉴스통신] 김재현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15일 09시 07분

건축음악회[울산시]

울산광역시(시장 송철호)가 ‘2019년 지자체 건축 행정 평가’에서 특별부문 우수지자체로 선정되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국토교통부 장관상을 수상한다고 밝혔다.

지자체 건축행정 평가는 국토교통부에서 전국 17개 시․도를 대상으로 건축행정의 건실한 운영을 지도·감독하기 위해 지난 1999년부터 실시하고 있다.

올해의 경우 건축 행정 전반에 대한 적정성 평가 등을 중심으로 한 일반부문과 함께 건축 행정서비스 개선을 주제로 한 특별부문으로 진행됐다.

울산시는 특별부문에서 ‘건축상 수상 작가와 함께하는 건축음악회(듣는 건축, 보이는 건축)’를 개최해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건축음악회’는 건축상 수상작 전시와 함께 음악회를 겸한 작품설명회로 누구나 쉽게 향유할 수 있는 건축문화를 조성하고 건축 행정에 대한 인식을 제고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지난해 건축 안전 행정에 대한 주제로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데 이어 2년 연속 수상하는 실적을 거뒀다.

이와 함께 울산의 5개 구․군(기초지자체)에 대한 건축 행정 건실화 부문에서 동구와 남구가 우수 기초 지자체로 선정돼 동구는 국토교통부 장관상, 남구는 울산광역시장상을 수상한다.
시 관계자는 “건축 행정 평가를 통해 지역 건축 규제 개선은 물론 대시민 건축 행정 서비스 제고가 기대된다.” 며 ”앞으로 우리 시에 맞는 창의적 건축 행정으로 행정 서비스의 질을 높여 나가겠다.”고 전했다.


jaeh0830@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