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2일 목요일

대통령경호처 '한‧아세안특별정상회의 경호안전통제단, 경호활동 돌입'

[서울=아시아뉴스통신] 김은해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17일 10시 22분

부산백스코에서 열리는 한 아시아정상회의 경호안전통제단 개소식 사진제공/청와대

[아시아뉴스통신=김은해 기자]‘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앞두고 방한하는 아세안 10개국 정상과 대표단에 대한 ‘경호안전통제단’ 종합상황실이 지난 11월 15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소하고 본격적인 현장 활동에 돌입했다.
 
‘시민에게 긍지를, 국빈에게 감동을, 모두에게 안전을’ 경호안전통제단은 방한하는 국빈과 대표단의 입국부터 출국까지 감동을 줄 수 있는 최고 수준의 경호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경호 안전 활동에는 경호과학화 장비를 적극 도입해 운용하기로 했으며, 국별 정상 차량 이동시 경호헬기를 운용하고, 실시간 고해상도 현장영상을 종합상황실에 공유하게 된다
 
또한 방범차 및 무인경보서비스 로봇 경호용 드론등 다양한 첨단기구들이 함께 경호에 나서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호안전통제단은 방문 정상과 국제기구 대표 등에 대한 경호뿐만 아니라 행사안전에 관한 사항을 총괄하는 범정부 차원의 단일기구로 종합 대책을 시행하고 대통령경호처와 함께 경찰청․소방청․국방부․해양경찰청․국가정보원 등이 참여했다.
 

한편, 경호안전통제단은 완벽 경호안전 대책을 시행하면서도 각종 통제를 최소화하는 데 역점을 두기로 했다.
 
벡스코 등 주요행사장 내 입주업체와 상가의 영업을 보장하며, 일반 시민들에 대해서도 경호안전 확보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핵심 지역과 특정 시간대 외에는 통제하지 않을 방침이다. 또한 다자간 정상회의 개최로 인한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실시간 현장 중심의 교통정보를 제공하는 등 적극적으로 시민 안내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경호안전통제단은 밝혔다.
 


khh9333@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