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6일 월요일

핌 베어벡, 암으로 별세 "한국 4강 신화 일조"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전우용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29일 07시 01분

사진출처= AFPBBNews

핌 베어벡이 암으로 별세했다.

핌 베어벡(네덜란드) 감독이 암 투병 끝에 사망한 것. 향년 63세.

호주 언론은 28일(한국시각) 베어벡 감독이 암으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핌 베어벡은 지난 2001년 거스 히딩크 감독을 보좌하는 코치로 한국 대표팀에 합류했다.

베어백은 2002년 한일월드컵에서 대표팀의 4강 신화에 일조한 바 있다.

이후 그는 호주 대표팀과 모로코 23세 이하(U-23) 대표팀 등을 거쳐 2016년 12월부터 오만 대표팀을 이끌었다.


ananewsent@gmail.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