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3일 금요일

충남 천안 초등학교 집단 식중독 증상…'노로바이러스 주의보'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고은정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30일 11시 48분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예방법.(사진제공=식품의약품안전처)

[아시아뉴스통신=고은정 기자] 최근 충남 천안의 한 초등학교에서 노로바이러스에 의한 식중독으로 의심되는 집단 설사 환자가 발생해 보건당국이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30일 천안시와 천안교육지원청에 따르면 지난 27일 오전 10시쯤 천안 서북구 A초등학교에서 구토, 설사, 복통 등 증상을 호소하는 학생 7명이 결석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보건당국은 당일 현장 조사에서 증상을 호소하는 48명 중 의심 증상을 보이는 16명의 가검물을 채취해 신속검사 결과 6명의 학생 가검물에서 노로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집단 설사 증상이 겨울철 어린이집과 학교 등에서 자주 발생하는 노로바이러스에 의한 식중독으로 보고 정확한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다.

보건당국은 해당 학교에 대해 이미 유사 증상 학생 등교 중지에 이어 교실 건물 전체 소독, 가정통신문 발송 등의 조치를 했다.

노로바이러스 감염증은 노로바이러스에 오염된 음식물과 물을 섭취했거나 환자와 접촉해 발생하는 장관감염증으로 11월부터 다음해 4월 주로 발생해 겨울철 식중독 주요 원인 중 하나다.


노로바이러스에 감염되면 24∼48시간의 잠복기를 거쳐 구토, 복통,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천안시와 천안교육지원청 관계자는 "4일치 학교 보존식을 보건환경연구원에 보내 조사와 함께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있다"며 "노로바이러스에 의한 잠복기 등을 고려하면 학교 급식 때문인지, 가정에서 발생한 것인지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 라고 말했다.
 


rhdms953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