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3일 금요일

대전 ‘갑천지구 생태호수공원 조성’ 본격 추진 될 듯

오는 14일 대전컨벤션센터서 타운홀미팅 방식 설명회 진행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정완영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2월 02일 11시 22분

대전시는 오는 14일 오후 2시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생태호수공원 조성계획 시민설명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대전 도안갑천지구 호수공원'조성 사업 예정지.(사진제공=대전시청)

[아시아뉴스통신=정완영 기자] 환경보존과 개발추진의 갈등 속에 오랜 기간 논란이 이어졌던 ‘대전 도안갑천지구 호수공원’조성 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대전시는 오는 14일 오후 2시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생태호수공원 조성계획 시민설명회’를 개최한다.
 
대전시는 지난 11월 8일 개최한 갑천지구 조성사업 민·관 협의체 제13차 회의에서 ‘명품 생태호수공원 조성(안)’을 협의한 이후 실무협의를 지속적으로 진행해왔다.
 
이날 시민설명회는 그동안 민·관협의체 운영을 통해 마련된 생태 호수공원 조성(안)을 시민들에게 설명할 예정이다.
 
시민과 관련 전문가, 지역주민, 미래세대인 청소년 등 약 100~150명의 다양한 계층이 참여하는 ‘타운홀미팅’ 방식이다.
 
대전시는 대전시 홈페이지를 통해 시민설명회 참가자를 모집한 뒤 성별, 연령별, 거주지역 별로 안배해 60명의 토론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시는 설명회에 참석하지 못하는 시민들의 공원조성에 대한 의견을 듣기위해 오는 14일부터 28일까지 시 홈페이지를 통해 건의사항을 접수할 계획이다.
 

민·관 협의체 김규복 의장은 “이번 시민설명회는 시민대책위와 대전시, 도시공사가 상호 신뢰와 배려를 통해 갈등을 해소하고 성숙된 숙의민주주의를 실현하는 수범사례”라며 “앞으로 원만한 사업추진을 위해 모든 주체들이 긴밀히 협력해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민·관협의체’는 환경부의 환경보존방안 협의조건에 따라 2018년 2월 12일 도안갑천지구친수구역개발사업 백지화 시민대책위, 대전시, 대전도시공사가 협약 체결을 통해 갑천지구를 보다 발전적인 방향으로 추진하기 위해 구성한 협의체다.
 
대전시는 시민설명회에서 제시된 의견을 심도 있게 검토한 후 공원조성계획 최종(안)을 확정하고 환경부 승인을 신청할 계획이다. 2020년 상반기 중 호수공원 착공을 목표로 관련절차에 들어갈 예정이다.
 


asianews@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