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3일 금요일

박상규 전 천안문화재단 대표, 항소심서 실형선고로‘법정구속’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고은정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2월 02일 11시 39분

 박상규 전 천안문화재단 대표./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고은정 기자] 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된 박상규 전 천안문화재단 대표이사가 항소심에서 징역 10월의 실형을 선고 받고 법정구속 됐다.

대전지방법원 제1형사부는 지난 27일 열린 항소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했던 원심을 파기하고 징역 10월의 실형과 성폭력치료프로그램 이수명령 40시간, 취업제한명령 3년을 선고했다.

박 전 대표는 지난 2017년 천안문화재단 대표이사로 재직할 당시 다수의 피해자들을 상대로 엉덩이를 툭 건들이거나 치고, 허리를 양손으로 움켜잡았으며, 벽으로 밀친 후 볼에 입을 맞추거나, 가슴 부위를 스치듯 만지고, 가슴이 밀착되도록 끌어안고, 팔뚝 안쪽을 강제로 주무르는 등 6차례에 걸쳐 강제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rhdms953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