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5일 일요일

신한대학교, 제4차 사회적 가치 연속토론회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2월 03일 14시 36분

신한대학교,재난안전관리를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 전략 세미나(사진제공=신한대학교)

신한대학교(총장 강성종)는 2일 대덕테크비즈센터에서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대전광역시 유성구과 함께「재난안전관리를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 전략」을 주제로 제4차 사회적 가치 연속토론회를 열었다.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 창출이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열린 이번 토론회는 재난안전관리를 통한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 창출 전략 방안을 모색하고, 개선과제와 정책대안을 제시하고자 지난 8월에 이어 네 번째로 마련됐다.
 
양성광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사장, 정용래 유성구청장의 개회사에 이어 첫 번째 주제발표를 맡은 이동규 동아대 교수는 “공공기관의 상황과 여건을 고려하여 재난관리 전문가를 양성하고, 공동체 및 시설 내의 숨은 취약성을 찾아내어 회복·복원력을 강화하기 위한 안전경영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두 번째 주제발표자로 나선 이기환 더와이파트너스 이사는“재난안전관리는 선제적 예방, 신속한 조치, 사후관리의 체계적인 준비가 필요하다”고 언급하며 국내외 기관의 우수 추진사례를 소개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2명의 주제발표에 이어, 이현 신한대 사회적가치추진단장을 좌장으로 유동우 울산대 교수, 유재룡 충남도청 경제정책과장, 홍순만 연세대 교수가 토론자로 참여했다.

 
토론회에서 신한대학교 사회적가치추진단 이현 교수는 “임직원 및 조직과 거래하는 조직원의 건강과 안전을 보장할 수 있는 근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전략과 정책을 수립하고, 우선적으로 자원을 배분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재난이나 안전 리스크가 작은 업종이라도 안전보건 이슈는 인권 이슈와 마찬가지로 빈틈없이 관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joongboo2002@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