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08일 일요일

IBS, 대전시민과 약속 ‘과학문화센터’ 드디어 전면 개관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이기종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2월 04일 09시 29분

기초과학연구원(IBS)은 오는 10일 IBS 과학문화센터 개관식을 한다./아시아뉴스통신=이기종 기자

[아시아뉴스통신=이기종 기자] 기초과학연구원(IBS)은 오는 10일 IBS 과학문화센터 개관식을 가진다고 밝혔다.
 
IBS 과학문화센터는 IBS가 운영하는 시민 개방공간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대전시, IBS 간 다자간 협약(2015년 10월)에 따라 건립이 시작됐으나 재정적인 어려움 등으로 인해 그동안 일부 개관하고 세미나 등을 운영해 오다가 오는 10일 전면 개관하게 된다.
 
과학자와 국민이 교류·소통하는 공간이자 다양한 과학문화 콘텐츠를 제공하는 과학문화센터는 과학에 대한 국민의 친밀감을 향상시키기 위해 도심 속 휴식 공간을 개념으로 설계됐다.

과학문화센터의 면적은 6914㎡(2064평)이며 3층으로 이뤄져 있다.
 
각 층별로 테마에 맞는 시설들이 자리 잡게 돼 1층은 과학도서관, 전시관, IBS 홍보관이 있고 2층에는 대규모 행사를 개최할 수 있는 강당, 컨퍼런스룸이 있으며 3층에는 편의․휴게 공간인 사이언스 라운지 등으로 구성됐다.
 
특히 약 2만여 권의 자료를 소장한 과학도서관은 다른 도서관에서 접하기 힘든 교양 과학서적, 과학다큐, 해외 과학잡지 등이 구비되어 있다.
 
여기에는 교양과학 분야 원서 3700여 권을 비롯해 소장 자료의 60% 이상이 과학도서로 구성되고 Nature, Science, Cell 등 유명 국제학술지도 인쇄본으로 열람이 가능하다.
 
또 국내 출연 연구기관의 발행물 및 단행본을 모은 ‘연구기관 존’에서는 국가 발전을 견인해 온 우리나라 과학 연구기관의 역할과 업적을 살펴볼 수 있고 과학문화센터 홈페이지 회원 가입을 통해 국내 교양과학분야 전자책 249종도 열람 가능하다.
 
과학문화센터 개관에 맞춰 기념 행사도 마련했다.
 

오는 10일 저녁 7시에는 ‘칼의 노래’, ‘남한산성’의 저자로 한국을 대표하는 소설가인 김훈 작가와 2019년 최고과학기술인상을 수상자인 장석복 IBS 분자활성 촉매반응 연구단장이 ‘소설가로 산다는 것, 그리고 과학자를 산다는 것’을 주제로 북콘서트를 개최한다.
 
북콘서트 ‘작가와 과학자의 만남’은 IBS 과학문화센터 2층 강당에서 열리며 사전신청 홈페이지(https://vo.la/HqoD)를 통해 참가 가능하다.
 
노도영 IBS 원장은 “지난 1993년 개최된 대전세계박람회(EXPO)는 과학이 학문을 넘어 관람하고, 즐기고, 소통할 수 있는 하나의 문화라는 것을 깨닫게 한 계기였다”며 “그 자리에 우뚝 선 IBS 과학문화센터를 중심으로 어렵게만 느껴지는 과학이 문화로서 대중에게 친숙하게 다가가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dair0411@gmail.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