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20년 01월 28일 화요일

뉴스홈 문화/연예 연예
손미나-유해진, 부친 병간호 하며 주고 받은 정

손미나, 유해진과 특별한 의리 과시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서아름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2월 05일 18시 03분

손미나가 유해진에 대한 의리를 언급했다. (사진=손미나 인스타그램)




여행작가 손미나가 배우 유해진에 대한 애정을 털어놨다. 

손미나는 5일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특별초대석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손미나는 최근 '내가 가는 길이 꽃길이다'를 발간했다. 유해진은 손미나의 '내가 가는 길이 꽃길이다'의 추천사를 쓰기도 했다.

이날 손미나는 유해진에 대해 "제 인생에서 가장 힘든 순간에 엄청난 의리를 보여주신 분"이라며 "저희 아버지가 병원에 입원했을 때 유해진씨 아버지도 옆 병동에 있어서 알게 됐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서로의 아버지를 위해서 응원했다. 유해진 씨 아버지는 당시 건강하게 퇴원하셨고 최근에 돌아가셨다. 저희 아버지는 안타깝게 돌아가셨는데 그때 조문도 오고 힘을 주셨다. 제가 아주 좋아하는 선배다"라고 밝혔다.


1644asia@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