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20년 01월 21일 화요일

뉴스홈 정치 정치일반
창원시의회 환경해양농림위, 창원수목원 등 도심 속 시민휴식공간 현장점검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근내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2월 10일 17시 00분

10일 창원시의회 환경해양농림위원회 창원편백치유의숲 등 현장점검.(사진제공=창원시의회 사무국)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경남 창원시의회 환경해양농림위원회(위원장 노창섭)는 ‘제89회 창원시의회 제2차 정례회’ 기간 중인 10일 오후 창원수목원, 창원편백치유의숲, 목재문화체험장을 방문했다.

이 세 곳은 환경해양농림위원회 소관 시설로, 창원시민들이 도심 속에서도 쾌적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도록 시민휴식공간으로서 역할을 하고 있다.

창원수목원은 의창구 삼동동 197번지 일원에 규모 10만500㎡로, 선인장 온실, 피크닉장, 꽃의 언덕, 미로공원, 암석원, 벽천∙분수광장, 동요의 숲 등으로 구성되며, 2010년 착공해 현재 공정률 98%로 2020년 4월 개원 후에는 선인장 온실과 테마원 해설, 전시관 안내, 박람회 행사 개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창원편백치유의 숲은 진해구 태백동 산52-1번지 일원에 규모 58만㎡로, 치유센터, 명상장, 풍욕장, 산속 숲길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산림치유지도사의 지도하에 참여대상에 따라 다양한 맞춤형 산림치유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진해 목재문화체험장은 진해구 천자로 507 일원에 규모 4만2500㎡로, 경남지역 최초로 조성되어 2009년 개장했다.

노후된 시설 개선을 위해 지난 8월부터 13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리모델링 공사 중이며, 2020년 3월 완공 시 체험형 전시 공간으로 탈바꿈 할 예정이다.

환경해양농림위원회 위원들은 현장 3곳을 둘러보며, 소관 부서의 현안에 대해 보고 받고 공사현장 점검, 프로그램 체험 등을 통해 창원시민들의 힐링공간으로서의 역할과 운영에 대한 개선방안을 건의하는 등 적극적인 모습으로 현장방문에 임했다.

노창섭 위원장은 “숲은 치유와 체험 그리고 교육의 산실이며, 접근성이 뛰어난 도시숲은 공기정화, 휴식처 제공, 다양한 환경 개선의 효과가 있다. 환경수도 창원은 앞으로도 숲과 나무를 가꾸고 누리는 정책을 통해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여가야 할 것”이라고 했다.


gun8285@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