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25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순천향대천안병원, 신생아중환자실 적정성평가 1등급 획득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고은정기자 송고시간 2019-12-12 13:19

 신생아집중치료지역센터 송준환 센터장(소아청소년과 교수)의 진료 모습.(사진제공=순천향대천안병원)

[아시아뉴스통신=고은정 기자] 순천향대 부속 천안병원이 11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1차 신생아중환자실 적정성 평가 결과’에서 최고 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병원에 따르면 이번 평가는 전국 83개 의료기관(상급종합병원 41곳, 종합병원 42곳)의 신생아중환자실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충남·북 지역 종합병원 중 순천향대천안병원이 유일하게 1등급을 받았다.

순천향대천안병원 신생아중환자실은 ▲전담전문의 1인당 신생아중환자실 병상수 ▲간호사 1인당 신생아중환자실 병상수 ▲전문장비 및 시설 구비율 ▲감염관리 프로토콜 구비율 ▲중증도평가 시행률 ▲집중영양치료팀 운영 비율 ▲신생아소생술 교육 이수율 ▲모유수유 시행률 ▲중증 신생아 퇴원 교육률 ▲원외출생 신생아에 대한 감시배양 시행률 ▲48시간 이내 신생아중환자실 재입실률 등 모든 평가지표에서 매우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문수 병원장은 “신생아중환자실은 30병상 규모로 2.5kg 미만의 미숙아와 심장병 등 선천성 질환을 갖고 태어나는 고위험 신생아를 집중 치료하는 충청지역 거점센터”라며“전문 의료진과 최첨단 의료장비를 모두 구비하고 치료효율을 높이기 위해 중증도별 세분화 치료를 시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