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20년 01월 21일 화요일

뉴스홈 산업/경제 산업/기업
‘CES2020’ 창원시 스타트업 글로벌 시장 공략 박차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근내기자 기사입력 : 2020년 01월 10일 14시 25분

미국 라스베이거스 샌즈 엑스포 CES2020 유레카파크존 MIK Innovation HOT SPOT에 참여해 운영한 창원공동관창원공동관.(사진제공=창원시청)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미국 라스베이거스 샌즈 엑스포 CES2020 유레카파크존 MIK Innovation HOT SPOT에 창원공동관이 마련됐다.

창원시(시장 허성무)와 창원산업진흥원(원장 백정한)이 함께 준비한 창원공동관에는 창원시의 우수 스타트업 4개 사의 혁신제품과 기술이 CES2020 유레카파크존을 찾은 전 세계 관람객들과 바이어들의 시선을 끌었다.

이번 ‘CES 2020’은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개최돼, 총 4400여 개의 기업이 참가하고, 관람인원만 17만명이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유레카파크에는 1200여 개의 스타트업이 전시했으며, 한국기업은 179개사가 참가하고, 이 중 창원 스타트업은 (주)제이투씨, (주)모던텍, 굿라이프, (주)씨티엔에스 4개사다.

홍채인식기와 광학부품을 선보인 (주)제이투씨는 미국IoT 전문회사 Smartmimic(스마트미믹)사와 생체인식과 IoT를 접목한 보안과 도난방지 제품을 공동개발하고, Mimic Bike 제품 국내 판매 판권에 관한 MOU를 체결했다.

협약의 내용은 J2C에서 오토바이∙차량에 탑재가 가능한 도난방지 목적의 홍채인식 카메라와 알고리즘을 제공해, 스마트미믹사의 하드웨어와 저전력 로라테크놀리지를 결합한 제품을 공동 개발한다는 내용을 포함했다.
 
J2C MOU 체결.(사진제공=창원시청)

지능형 무인 충전 로봇 시스템과 배터리 교환식 전기스쿠터 충전장치를 선보인 (주)모던텍은 직원 등 총 6명이 참가할 만큼 열정이 뜨거웠고, 충전 플랫폼 운영회사들과 합작 운영∙투자 제안을 받는 등 전시기간 내내 지나가는 관객의 이목을 집중 시켰다.

합선∙감전∙화재 방지 기능을 가진 안전콘센트를 선보인 굿라이프는 이번 전시회에서 아마존 담당자를 만나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했다.

제품 출시가 되면 추가적인 미팅을 통해 향후 아마존과 협업할 예정이다. 또한 기존 콘센트 제작 관련 회사들에게 제품을 홍보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지며 해외마케팅 경험을 쌓았다.

누구나 아이디어를 가지고 오면 Co-creation과 오픈이노베이션을 바탕으로 제작부터 판매, 나아가 창업까지 연계시켜주는 비즈니스 모델을 가진 (주)씨티앤에스는 이번 CES 참가가 해외 첫 전시회 참가다.

올 3월 출시 예정인 블록 밧데리와 헤어 드라이어기, 치과 투스 드라이어기 등 시제품을 전시하고 참가한 스타트업 기업들과의 네트워크를 가졌다.

또한 AVING 사로부터 씨티앤에스의 비즈니스 모델을 활용해 기업의 제품, 아이디어 등을 대기업에 홍보하는 홍보채널구축을 위한 투자와 협업을 제안 받았다. 향후 상세 논의를 통해 추진할 예정이다.

참가기업인 (주)제이투씨 김유정 대표는 “이번 CES 참가를 지원해준 창원시와 창원산업진흥원에게 감사드리며, CES 참가가 기업 홍보에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며 “앞으로도 스타트업 기업을 위해  해외마케팅, 생산 공장 부지 지원 등 실질적으로 기업에게 도움이 되는 지원 사업을 많이 만들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gun8285@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