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18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 사회일반
전남 서남권 제조업체 설 명절 평균 4일 휴무

목포상의 70개업체 대상 조사... 54%는 상여금 지급계획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기사입력 : 2020년 01월 16일 11시 40분

[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 기자]올해 전남 서남권 지역기업들의 설 명절 연휴기간은 평균 4일이며, 조사응답업체의 54%가 명절상여금을 지급할것으로 드러났다.
 
16일 목포상공회의소(회장 이한철)가 설 명절을 앞두고 서남권 지역 주요 제조업 70개 업체를 대상으로 올해 설 연휴 및 상여금 지급실태를 조사한 결과 설 휴무일수는 법정 연휴기간인 4일로 집계됐다.
 
조사결과 법정 휴일인 4일간 휴무하는 기업이 전체의 86%를 차지하고 나머지 기업은 3일 또는 5일간 휴무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명절상여금과 관련해 응답업체의 54%가 지급할 계획이 있다고 응답했으며 상여금은 정규상여금 형태로 40~100% 선에서, 정액으로는 평균 34만원을 지급하고 일부업체(10%)에서는 간단한 선물을 준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목포상공회의소 관계자는“조사대상업체의 46%가 아직까지 상여금 지급 유무를 결정하지 못했거나 지급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관내기업들이 최저임금인상으로 인건비 상승과 경기부진에 따른 저조한 매출실적 영향으로 기업의 자금 및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