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24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 사회일반
영월군, 난임부부 시술비 최대 110만원 지원 확대

[강원=아시아뉴스통신] 변병호기자 송고시간 2020-01-17 11:34

강원 영월군보건소 전경.(사진제공=영월군보건소)



[아시아뉴스통신=변병호 기자]강원 영월군보건소(소장 전미영)는 올해부터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금을 확대해 1회 최대 110만원까지 시술종류, 횟수 등에 따라 차등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군 보건소에 따르면 지난해까지는 시술과 관계없이 1회당 최대 50만원이었으나 시술비 부담이 큰 체외수정 신선배아 시술비가 최대 110만원으로 대폭 확대된다.

또 난임부부 중 기준중위소득 180%이하 가구(2인기준 538만6000원)에 대해 인공수정, 체외수정(신선배아, 동결배아) 시술비 중 일부․전액본인부담금의 90%, 배아동결비, 착상보조제 및 유산방지제 등 각 시술별로 지원금액 상한범위 내에서 지원한다.

한편 지원을 희망하는 난임부부는 정부지정 난임 시술 의료기관에서 ‘난임진단서’를 발급받은 후 관련서류를 구비해 보건소에 신청하면 되고 기타 자세한 사항은 영월군 보건소로 문의하면 된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