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4월 02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남 공주시, 남공주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 본궤도…2023년 조성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전영철기자 송고시간 2020-01-17 15:00

- 계룡건설과 특수목적법인 설립해 민관 합동 개발방식으로 추진
충남 공주시가 16일 시청 상황실에서 남공주산단 조성 업무협약식을 개최한 모습.(사진제공=공주시청)


[아시아뉴스통신=전영철기자] 충남 공주시는 16일 시청 상황실에서 계룡건설산업(주)와 남공주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김정섭 시장과 한승구 계룡건설 회장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날 협약식에서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남공주산단 개발에 나서기로 약속했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공주시 검상동 일원에 73만 1000㎡ 규모로 민자 886억 원, 국비 276억 원 등 총 1162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3년까지 산업단지 조성을 완료할 계획이다.
 
특히 상반기 중 특수목적법인을 설립해 민관 합동 개발방식으로 추진할 예정으로, 오는 3월 20일쯤 남공주산단 착공식을 가질 계획이다.
 
시는 앞으로 산단 조성사업에 대한 행정적 지원 및 분양업무 지원으로 조성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고 계룡건설 측은 공사 및 분양, 보상 등의 제반업무를 수행한다.
 
한편 남공주 일반산업단지는 지난 2014년 일반산업단지계획 지정 승인 후 산업단지 면적 확장에 따른 변경사항에 대해 장기간 협의를 거쳐 지난해 10월 지정 변경 승인을 마쳤다.
 
김정섭 시장은 “산업용지 부족으로 신규 산업단지 개발이 절실한 상황에서 오랜 시간 지연됐던 남공주 일반산업단지가 정상 궤도에 오를 수 있게 돼 무척 기쁘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적극적인 행정지원과 기업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