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17일 월요일
뉴스홈 산업/경제 산업/기업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 19일 별세…향년 99세

서울아산병원서 19일 오후 4시29분 별세…고령에 치매 등 건강 악화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유경석기자 기사입력 : 2020년 01월 19일 17시 56분

신격호 롯데그룹 회장 모습./아시아뉴스통신 DB (사진출처=롯데홈페이지)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19일 오후 4시29분 세상을 떠났다. 향년 99세.


신격호 명예회장은 고령에 치매 등 건강이 나빠지면서 지난달 18일 서울아산병원에 입원했으며, 건강이 급격히 악화되면서 중홙자실로 옮겨져 집중치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현재 신동빈 롯데 회장과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신격호 명예회장의 곁을 지킨 것으로 알려졌다.

신격호 명예회장은 1921년 경남 울산에서 태어났으며, 1941년 일본으로 건너가 사업을 일군 자수성가형 기업인이다.

롯데그룹은 신격호 명예회장의 장례를 그룹장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이홍구 전 국무총리와 반기문 전 UN사무총장이 명예장례위원장을,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와 송용덕 롯데지주 대표이사가 장례위원장을 맡을 예정이다.

유족으로는 부인 시게미쓰 하츠코 여사와 장녀 신영자 롯데장학재단 이사장, 장남 신동주 전 부회장, 차남 신동빈 회장,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 씨와 딸 신유미 씨 등이 있다.

한편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 별세로 창업 1세대 경영인으로 꼽히던 고 이병철 삼성 회장, 정주영 현대 회장은 모두 세상을 떠나게 됐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