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24일 월요일
뉴스홈 정치 정치일반
조상호 세종시 정무부시장, 취임 100일 바쁜 행보

자족성 확보, 상권 살리기, 스마트 시티 산업 챙겨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홍근진기자 송고시간 2020-01-21 20:59

조상호 세종시 정무부시장이 취임 100일 동안 경제부시장으로서 바쁜 일정을 보냈다.(사진제공=세종시)


[아시아뉴스통신=홍근진 기자] 세종시는 21일 조상호 정무부시장이 취임 100일을 맞았다고 밝혔다.

세종시에 따르면 조 부시장은 그동안 자칭 타칭 '경제부시장'으로 바쁜 일정을 보냈다. 자족성 확보와 상권 살리기를 위해 기업체 현장을 방문하고 상인회 등과 빈번하게 접촉했다.

또 세종시가 행정수도라는 기능에 걸맞게 공공행정과 연계한 마이스(MICE) 산업, 문화예술 및 관광산업, 스마트시티 산업을 미래 먹거리로 발전시키기 위해 바쁜 일정을 소화했다.

조 부시장은 이러한 분야에서 우수한 기업들이 속속 창업 발전해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추고 질 높은 많은 일자리를 제공해야 세종시가 지속 발전한다는 것이 평소 지론이다.

이밖에 조 부시장은 중앙 정치권과 쌓은 인적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행정수도 완성을 위해 수차례 국회와 청와대를 방문하는 등 취임 100일이 어떻게 지나갔는지 모르게 지냈다.

조 부시장은 "올해에는 시민 여러분의 삶과 밀접한 현안과 문제를 해결하는데 힘쓰겠다"며 "교통과 상가문제 등 현안을 하나하나 풀어가겠다"고 취임 100일 소감을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