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3월 29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영양군 영양읍, 복지사각지대 발굴 위한 '희망 우체통' 운영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박병일기자 송고시간 2020-02-19 13:51

영양읍행정복지센터가 복지사각지대 또는 위기 상황에 처한 이웃을 보다 효과적으로 상시 발굴하기 위해 19일부터 '희망 우체통'을 운영하고 있다.(사진제공=영양군청)


[아시아뉴스통신=박병일 기자] 경북 영양군 영양읍행정복지센터(읍장 전병호)는 복지사각지대 또는 위기 상황에 처한 이웃을 보다 효과적으로 상시 발굴하기 위해 19일부터 '희망 우체통'을 운영한다.

'희망 우체통'은 영양읍행정복지센터 좌측 현관에 설치되며 생활 형편이 어려운 본인 또는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이웃에 대한 도움을 요청하는 편지를 우체통에 넣으면 담당 공무원이 수시로 확인해 대상 가구를 방문, 맞춤형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또한 영양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의 연계.협력을 통한 홍보 강화로 소외계층 상시 발굴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낙인감 등으로 어려움이 있어도 스스로 도움을 요청하지 못하는 비 수급소외계층 발굴에 촉매제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병호 영양읍장은 "매년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복지예산과 복지제도 신설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복지사각지대는 존재한다"며 "이웃과 교류가 없고 개인 사정을 드러내기 어려워하는 주민들의 숨은 사연이 제대로 배달되돼 맞춤형 복지가 제공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