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4월 08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밀양 코로나 의심환자 입원 허위사실 유포…병원 경찰 고발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손임규기자 송고시간 2020-02-21 14:44

밀양 A클럽 카톡방 모습.(사진제공=밀양시민)

경남 밀양시와 경계를 이룬 경북 청도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가운데 밀양 A클럽 카톡방에서 모 병원에 의심환자 4명이 입원했다는 허위사실을 유포해 해당 병원이 경찰에 고발했다.

21일 모 병원 관계자에 따르면 B씨는 20일 오전 A클럽 카톡방에서 밀양 모 병원에 코로나 의심환자 4명 있다, 대구 다녀와서 감기증상이 있었고 타 병원에서는 감기환자 안 받고 모 병원으로 보낸다고 하니 참고하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면서 시민들이 해당 병원과 밀양시 보건소에 코로나 의심환자 입원을 확인하는 등 문의 전화가 쇄도해 한때 긴급 상황이 벌어졌다.

모 병원은 코로나 의심환자가 입원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밀양시 보건소 관계자는 "모 병원에 대해 코로나 의심환자 입원 여부를 확인한 결과 사실이 아니라"고 말했다.

이날 A클럽 카톡방에 올라 온 글은 삭제됐다.

병원 관계자는 "코리나 의심환자 입원 했다는 유언비어로 인해 병원 이미지에 엄청난 타격을 받았다, 20일 허위사실 유포 등 혐의로 밀양경찰서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