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4월 03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강릉시, 긴급생활안정 지원금 534억원 확정. 지역경제 활력 물꼬 트여.

[강원=아시아뉴스통신] 조이호기자 송고시간 2020-03-24 13:51

강릉시와 강릉시의회 힘 합쳐 코로나19 극복 의지 보여
중위소득 100프로 이하 저소득층 60만원에서 100만원 지급
30일부터 지원신청 예정
김한근 강릉시장이 24일 코로나19 긴급생활안정 지원금 추경 확정으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조이호 기자


강릉시는 16일 코로나19로 장기화에 따른 경기침체 조기극복을 위한 ‘지역경제 살리기 종합대책’을 수립해 긴급 추경예산을 편성하고 23일 시의회에서 534억원의 추경이 확정돼 지역경제에 숨통이 트이게 됐다.
 
시는 긴급 추경확보로 코로나19로 피해로 소득절벽 및 경영위기로 여러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1만7천업체와 법정 저소득가구 포함 중위소득 5만2천세대에 지원하게 됐다.
 
소상공인의 경우 100만원, 중위소득 100프로이하 저소득층은 60만원에서 100만원 지급하고 서로 중복지원은 안된다.
 
지원신청은 별도 공고일(30일 예정)부터 5월 말까지며 혼잡 발생 예방 및 시민불편 최소화를 위해 접수 창구를 다양화해 시행한다.
 
지급 방법은 강릉페이 카드 신규로 지급되며 6월말까지 사용하지 않을 시 한도가 소진된다. 또한 기존 발급 받아 사용중인 강릉페이와는 혼용이 되지않는다.
 
송상공인 대상자확인 방법은 중소기업현황정보시스템(http://sminfo.mss.go.kr)에서 소상공인확인서 발급으로 확인다.
 
중위소득 100프로 이하는 기준인 현재(3월) 건강보험료로 확인하면 된다.
 
중위소득 100프로 이하 기준 건강 보험료./자료=강릉시

김한근 강릉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시의회에서 적극적으로 추경예산을 심의해 의결해 주신것에 감사드린다.”고 말하고 “앞으로 아이들 개학하기 전 14일 동안에 최대한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 예방조치들을 하면서 위기를 극복하자.”고 말했다.

한편 시는 중복수령 또는 부정한 방법으로 지원받거나 불법 환전 등의 방법으로 현금화할 경우 환수조치 된다.

[아시아뉴스통신=조이호 기자]


aurumflos@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