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4월 01일 수요일
뉴스홈 생활/날씨
홍콩 재계 에이드리언 청(鄭志剛), 코로나 19사태 지원 한국에 마스크 약 1백만개 기부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조부건기자 송고시간 2020-03-26 15:30



[아시아뉴스통신=조부건 기자] 뉴월드 그룹과 초우타이푹 주얼리 그룹 후계자인 홍콩계 비즈니스 리더, 에이드리언 청(鄭志剛) 회장이 세계적으로 급속도로 퍼지고 있는 코로나19사태를 지원하고자 한국에 마스크 약 1백만개를 기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에이드리언 청(鄭志剛) 회장은 코로나19 사태에 큰 피해를 입고 있는 프랑스, 이탈리아, 영국에 마스크 1백 50만개를 기부한데에 이어 한국에도 기부를 이어가며, 그동안 한국 정부와 국민들이 보여준 코로나19의 대응방식과 극복에 대한 놀라움과 응원의 메시지를 함께 전했다.

기부된 1백 만개의 마스크는 한국 내 가장 많은 확진자가 나온 대구와 경북 지역에 한국 소롭티미스트 협회를 통해 우선 전달될 예정이며 또한 아동 권리 보장원과 사회 복지원에도 순차적으로 전달된다.

이번 코로나 19 마스크 기부는 #LoveWithoutBorders 캠페인의 일환으로 집행된다. #LoveWithoutBorders 캠페인은 코로나 바이러스 판데믹과 이로 인한 의료 보급품 부족에 대응하기 위해 시작된 그의 글로벌 자선 기획이다.
 
만 40세의 억만장자 에이드리언 청 회장은 국내 백미당의 홍콩과 중국 사업의 파트너이자 전략 투자자로 구호 활동과 해외 기부에 앞장서는 재계 리더 중 하나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전세계 리더들에게 모범이 되는 선행 사례를 이어가고 있는 것이다. 

지난 1월부터 청 회장이 이끄는 홍콩계 재벌 뉴월드 그룹은 미화 7백만 달러와 4백50만개의 수술용 마스크를 병원과 사회적 기업, 그리고 대중에게 기부한 바 있다. 또한 청 회장의 팀은 홍콩 내 소재 분석 및 나노 기술 업체 마스타 다이내믹사 와의 파트너쉽으로 박테리아와 바이러스를 차단하고 박멸까지 가능한 차세대 보급형 마스크를 개발 중에 있으며 글로벌 유통을 준비하고 있다. 

에이드리언 청 회장은 이번 기부에 앞서 “지금과 같이 어려운 때에, 우리는 공용가치창출 (CSV: Create Shared Value)과 자원, 기술 그리고 기술 역량 공유에 있어 경계를 허물어야 하며 이를 통해 바이러스를 함께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며 “나는 스스로를 한국의 오래된 친구라고 자랑스럽게 여기며 한국의 국가 유산과 문화 그리고 비즈니스에 대한 깊은 존경심을 바탕으로 한 유대 관계에 긍지를 갖고 있다. 나는 이 싸움을 이길 유일한 길이 바로 기술 능력과 혁신 그리고 가장 중요한 국제적 협조를 통해 함께 협력하는 것이라고 굳게 믿는다”고 전했다.

청 회장의 대변인에 의하면 일일 생산량 최대 2십만 개의 마스크를 제작할 수 있는 생산 라인을 빠르면 4월 중순에 마련하기 위해 준비 중이며 또한 바이러스 박멸이 가능한 나노 기술을 사용한 차세대 마스크 리서치와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전했다. 대변인은 또한 #LoveWithoutBorders 캠페인을 더 널리 알리고 전세계 저소득층에 마스크를 공급할 수 있도록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