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3월 29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남소방, 코로나19 의심환자 등 532명 이송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이정석기자 송고시간 2020-03-26 17:02

25일 기준 신고건수 711건…환자이송은 532명, 이 중 53명은 확진자
구급대원이 구급차를 소독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이정석 기자] 충남소방본부는 119 구급대를 통해 532명의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환자를 이송했고, 이 중 53명이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26일 밝혔다.

충남지역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26일 현재 총 124명으로 119구급대가 절반에 가까운 확진자 이송을 책임졌다.

구체적으로 코로나19 관련 119로 접수된 신고는 총 711건으로, 이 중 이송은 532건, 검체 이송 33건, 상담요청 146건 등이다.

도 소방본부는 지난달부터 16개 전담 구급대를 편성, 코로나19 관련 신고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코로나19 출동 시 구급대원은 개인보호 장비를 완벽히 착용하고 이송 뒤에는 감염방지복 등을 의료폐기물로 처리하고 있다. 구급출동으로 인한 소방공무원 자가 격리자는 누적 101명이었으나 전원 격리해제 됐고, 모두 진단결과 음성으로 판정됐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119구급대원은 위급한 현장에서 도민의 안전을 위해 묵묵히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119구급대원이 적극적인 활동을 할 수 있도록 감염방지물품 지원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 소방본부는 현재 대구시에 제독차 4대와 소방관 8명을 파견해 지원하고 있다. 나머지 224명의 구급대원은 최근 대구 지원 근무를 수행하고 복귀했다.
ljs27@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