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6월 05일 금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배우 한기윤, '루갈' 출연 순수함과 강인함이 공존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0-03-30 09:40

(사진=OCN '루갈'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신예 한기윤이 지난 29일 방송된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루갈'(연출 강철우/ 극본 도현) 2화에서 강렬한 등장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루갈'은 바이오 생명공학 기술로 특별한 능력을 얻은 인간병기들이 모인 특수조직 루갈이 대한민국 최대 테러집단 아르고스에 맞서 싸우는 사이언스 액션 히어로 드라마. 잔혹한 범죄조직 아르고스에 의해 두 눈과 사랑하는 아내를 잃고 루갈로 다시 태어난 엘리트 경찰의 복수를 그린 작품이다.

아내를 잃고 루갈의 '인공 눈'으로 다시 태어난 주인공 강기범 역은 배우 최진혁이 맡았다. 이외에도 조동혁, 정혜인, 박선호 등이 절대악 황득구 역의 박성웅에 맞서는 루갈로 등장한다.

이날 방송에서 한기윤은 자신이 최진혁의 아내를 죽였다며 경찰서에 자수하러 온 의문의 남성 김대식 역으로 출연했다. 한기윤은 자신이 '범인'라며 이미 사망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 전직 경찰 최진혁(강기범)을 만나게 해달라며 면담을 요청한다. 이후 의도적인 폭발사고를 일으켜 루갈팀의 관심을 끌었다.

단순한 장난이 아님을 직감한 최진혁은 결국 경찰차로 이송중인 한기윤에게 접근해 그를 납치하는데 성공한다. 최진혁이 살아 있음을 확인한 한기윤은 '그 분'이라는 배후를 언급 후 머리 속 자폭장치를 이용해 강렬한 죽음을 맞이한다.

한기윤은 짧은 등장이었지만, 선배 배우 최진혁과의 기싸움에서 밀리지 않는 연기를 선보이며 눈도장을 받았다. 순수함과 강인함이 공존하는 한기윤은 차세대 씬 스틸러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영화 '싸움의 기술'과 tvN '유령을 잡아라'를 통해 얼굴을 알린 신예 한기윤은 이번 '루갈'을 계기로 앞으로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한편 OCN 오리지널 '루갈'은 매주 토,일요일 밤 10시50분에 방송된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