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13일 목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베트남관광청과 주한 베트남관광청 대표부 포스트 코로나 대비 양국 관광 정상화를 위한 간담회 개최

[서울=아시아뉴스통신] 하경옥(베트남)기자 송고시간 2020-05-12 17:27

한-베, 코로나19 이후 양국의 관광 정상화를 위해 협력과 지원방안 모색
 
응우에 쭝 칸 베트남관광총국청장(오른쪽)과 리 쓰엉 깐 주한 베트남관광청대표부 관광대사(왼쪽)가 지난 5월 8일, 하노이 베트남관광청 회의실에서 만나 코로나19 이후 한-베 관광화 활성화를 위해 간담회를 개최했다.(사진제공=주한 베트남관광청대표부)

[아시아뉴스통신=하경옥(베트남) 기자]베트남관광총국(청장 응우에 쭝 칸) 주한 베트남관광청대표부(관광대사 리 쓰엉 깐)이 지난 5월 8일 하노이 베트남관광청 회의실에서 포스트 코로나 대비 양국의 관광 정상화를 위한 간담회를 관련 부처 실무자와 언론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베트남관광총국 총장 웅우엔 쭝 칸과 주한베트남관광청 대표부의 리 쓰엉 깐 관광대사를 비롯해 실무 관계자 및 언론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 날 간담회는 코로나 19로 침체에 빠진 양국의 관광 정상화를 위해 협조할 방법 및 지원방안 등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간담회에는 관련 부서 실무 관계자 및 언론사들이 참석했다.(사진제공=주한 베트남관광청대표부)

이날 간담회에서 주한 베트남관광청 대표부(리 쓰엉 깐 관광대사)는 주한 베트남관광청 대표부의 활동 상황에 대한 보고 및 한국의 코로나 19의 효과적인 방역 대응 체계와 현재 한국 관광 업계의 상황을 설명했으며 관광 정상화를 위하여 노력하고 있는 양국 관광 관련 기업의 효과적인 지원방안 및 홍보 방안 의견을 제시하였다.

베트남관광총국(청장 응우엔 쭝 칸)은 주한 베트남관광청 대표부(리 쓰엉 깐 관광대사)의 베트남 관광 발전을 위한 노력을 높이 평가하며 현재 베트남은 코로나 19를 효과적으로 통제를 하고 있고 또한 베트남 내의 관광 활성화를 위한 큰 노력을 하고 있으며 
현안 과제인 포스트 코로나 19 대비 베트남 관광 활성화를 위한 지원방안에 대한 검토와 코로나 19의 안정적인 통제가 가능할 때를 대비, 베트남의 다양한 관광 정보를 구축하여 베트남을 찾는 한국 관광객들에게 편리한 관광 정보 제공에 대해 협의했다.

응우엔 쫑 칸 베트남관광총국장은 “한국은 베트남의 주요 관광 시장이다. 주한 베트남관광청 대표부(리 쓰엉 깐 관광대사)와 협력하여 조속한 양국 관광 교류 및 베트남 관광 활성화를 위한 협력 체계 강화 및 양국의 관광 활성화를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리 쓰엉 깐 주한 베트남관광청 대표부 관광대사는 “양국은 지난 28년간 사회, 경제,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이루어 냈으며 이제 상호 필연적인 관계로 발전 해 나가고 있으나. 작금의 코로나 19로 인하여 양국의 교류가 일시적으로 단절된 상태에서 코로나 19 퇴치를 위한 범세계적인 합심과 노력으로 하루 속히 회복 되어 양국의 관광고객이 정상적으로 왕래 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lifeplazahanoi@gmail.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