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6월 05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오세현 아산시장, 정부예산 확보 '동분서주'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고은정기자 송고시간 2020-05-22 14:20

20일 정부세종청사 방문에 이어 21일 국회 방문
지역현안사업 2021년 정부예산 반영 적극 요청
 21일 오세현 시장(오른쪽)이 이명수 국회의원을 만나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에 나서고 있다.(사진제공=아산시)

[아시아뉴스통신=고은정 기자] 충남 아산시가 내년도 정부 예산 확보를 위해 한발 빠른 총력전에 나섰다.
 
22일 아산시에 따르면 오세현 시장은 21일 국회를 찾아 지역구 국회의원인 강훈식, 이명수 의원을 차례로 만났다.
  
오 시장은 강훈식 국회의원을 만나 ▲아산신도시 재추진(아산탕정2지구 도시개발사업) ▲서부내륙 민자고속도로 아산신창IC 설치 ▲아산 음봉~천안 성환(국지도70호) 4차로 확장 ▲아산 송악 유곡~역촌(국도39호) 4차로 확장  ▲국도 21호(아산 좌부~천안 신방) 우회도로 개설 ▲국도21호(도고 와산~신창 창암) 우회도로 개설사업 등의 필요성을 상세히 설명하고 정부 예산 반영을 요청했다.
 
이어 이명수 국회의원을 만나 ▲서부내륙 민자고속도로 신창IC 설치  ▲수도권전철 풍기역(가칭) 신설 ▲충남권역 재활병원 건립 의료장비 지원 ▲국립경찰병원 아산병원 건립 ▲충남서북 혈액관리사업소 신설 유치 등 주요 사업의 예산이 확보될 수 있도록 건의했다.

아산시는 연초부터 행정력을 집중해 최대 규모 국비 확보를 위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국비 지원이 가능한 신규 사업을 발굴하는 한편, 지속적으로 보고회를 개최하며 전 직원이 국비 확보에 사활을 걸고 있다.
 
지난 20일엔 오 시장이 정부세종청사를 찾아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환경부, 농림축산식품부 등에서 주요 현안 사업 담당자를 만나 중앙부처의 지원을 건의했다.
   
아산시는 지난해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한 강훈식, 이명수 의원과 긴밀한 공조체계를 유지하며 사상 최대 규모의 국비를 확보한 바 있다.

정부예산 확보를 위한 수시 간담회 등 지역구 국회의원들과 적극적인 소통·정보 공유를 통해 올해 예산에 국비 1조 3908억 원을 반영하는 쾌거를 이뤘다.

오 시장은 지난 7일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그동안 코로나19 확산으로 중앙부처 방문 건의를 자제했으나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된 만큼 부서별로 중앙 부처를 찾아 지역 현안사업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처하라”고 당부했다.
 
rhdms953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