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6월 02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여자마라톤 대표팀, 제천서 메달 겨냥 합동훈련 실시

[충북=아시아뉴스통신] 홍주표기자 송고시간 2020-05-23 09:00

이상천 시장, 훈련 중인 선수단 찾아 올림픽 메달 기원
대한민국 여자 마라톤 국가대표 선수단이 충북 제천에서 훈련 중인 가운데 이상천 시장(사진 왼쪽 네번째)이 선수단을 방문해 2021년 도쿄올림픽 메달 획득을 기원하며 격려했다.(사진제공=제천시청)

대한민국 여자 마라톤 국가대표 선수단이 청정지역 충북 제천에서 ‘2021 도쿄올림픽’ 여자 마라톤 최초 메달 획득을 목표로 본격적인 훈련에 돌입했다.

23일 제천시에 따르면 최경선(제천시청)·안슬기(SH공사) 선수는 장동영 국가대표 코치 지도 하에 지난 12일부터 훈련을 시작했다.

7월까지 이어지는 이번 훈련을 통해 의림지 등의 자연지형을 이용해 전문기술 습득 및 지구력 강화 등을 꾀할 예정이다.

최근 제천을 찾은 선수단을 격려한 이상천 시장은 “대표팀이 코로나19 ‘청정지역’인 제천에서 훈련을 이어가게 된 것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이곳에서 좋은 기운을 받아 한껏 향상된 경기력으로 올림픽 무대에서 한국 여자마라톤 사상 첫 메달을 획득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국가대표 최경선·안슬기 선수는 ‘2021 도쿄올림픽’ 여자 마라톤 기준시간을 통과한 유일한 선수들이자 마라톤 대표 유망주다.

이번 제천에서의 합동 훈련을 통해 기량 상승효과를 누려 올림픽 메달 전망을 한층 더 밝게 할 전망이다.
321885@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