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11일 토요일
뉴스홈 생활/날씨
울산시, ‘시민 버드워처 ’ 22명 양성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한창기기자 송고시간 2020-06-30 08:34

태화강 물새 모니터 및 생태관광 해설 역할 등 수행
울산시청사 전경./사진제공=울산시청

[아시아뉴스통신=한창기 기자] 울산시는 처음으로 '시민 버드워처(Bird Watcher)' 22명을 양성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들은 몇 차례 현장실습을 거친 후 오는 9월부터 태화강 물새 관찰 모니터와 생태관광객 물새 해설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시는 지난 5월 26일부터 6월 11일까지 태화강생태관광협의회(회장 이정학) 주관으로 조류 해설 및 모니터 봉사 경험이 있는 시민 22명을 우선 모집해 새 관찰을 위한 기초 소양교육을 실시했다. 

교육 내용은 △조류의 외형적 동정과 생태적 동정 △울산의 철새(물새)와 텃새 △철새와 연계한 생태관광 △기후변화와 생물 다양성 그리고 철새 △관찰 포인트와 구조 이해하기 등의 과정으로 진행됐다. 

시는 지난 22일 수료식을 통해 참여 교육생 22명 전원에게 ‘울산 버드워처’ 수료증을 수여했다. 

시 관계자는 “태화강은 십리대숲뿐만 아니라 태화강 중하류까지 생태관광지로 지정돼 있다. 여름과 겨울 수많은 철새, 텃새들이 온다. 시민 버드워처들이 생태관광객들에게 울산의 새들을 제대로 알리는 역할을 성실히 수행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asianews1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