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7일 금요일
뉴스홈 정치
이용호,부종산 정책 실패 지적에... 김현미 “정책 다 잘 작동하고 있다” 발끈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의일기자 송고시간 2020-07-01 00:00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3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3차 추가경정예산안에 대한 제안설명을 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윤의일 기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30일 국회 예산결산특위에서 정부의 부동산 대책이 실패했다는 지적에 "(부동산 정책은) 종합적으로 작동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김 장관은 이날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이용호 무소속 의원이 22번의 부동산 대책을 내놓고도 집값 때문에 논란이 많다고 질의하자 “4번째다. 22번째라는 것은 언론들이 주거복지대책 등 온갖 것을 다 부동산 정책이라고 카운트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의원이 "그때그때 발표하는 것이 다 정책이 아닌가"라고 반문하자 김 장관은 "주거복지정책도 부동산 대책으로 카운트한 것"이라며 맞섰다.

발표 횟수가 재차 거론되자 김 장관은 "아니 저는 숫자 논쟁하고 싶은 생각이 없는데 물으니 대답했다"라며 다소 짜증 섞인 답변을 내놓기도 했다.

이어 이 의원이 "(정책을) 네 번 냈으니 세 번은 실패인가"라고 지적하자, 김 장관은 "지금까지 정책은 다 종합적으로 작동하고 있다고 본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이 의원은 “장관의 말은 집 없는 서민들이 느끼는 애절한 마음에 대한 답이 되지 않는다”며 “(부동산 정책이) 작동되고 있다고 했는데, (집값이) 천정부지로 올라서 대통령께서도 얼마 전 집값을 원상회복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꼬집었다.
 

news0627@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