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16일 목요일
뉴스홈 정치
하영제 의원, 항공우주산업개발 촉진법 개정안 발의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제정준기자 송고시간 2020-07-01 12:07

14명 의원 공동발의 참여
하영제 미래통합당(사천시·남해군·하동군) 국회의원.(사진제공=하영제 의원 사무실)

하영제 미래통합당 국회의원(사천시·남해군·하동군)은 지난달 30일 최근 항공산업의 불황으로 항공부품 제조업체의 도산 위기를 극복하고 항공부품산업 육성을 위한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항공우주산업개발 촉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

개정법률안은 항공부품산업 인력양성에 필요한 재정적, 행정적 지원과 항공우주 부품의 개발에 필요한 연구개발 비용 지원, 항공부품산업 우수업체 지정 및 우수업체의 해외 진출 지원 조항을 신설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항공부품산업은 경남은 물론 우리나라의 미래경제를 책임질 대표산업이나 최근 세계 항공시장의 위축에 따른 제작물량 감소와 채산성 악화로 고용불안이 가중되고 지역경제 침체가 심화 되고 있다.

그동안 대다수 항공부품 제조업계는 글로벌 항공기 제작물량 증가계획에 따라 생산설비 증설을 추진해 왔으나. 2020년 1월 보잉 737 MAX 생산 중단과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생산물량이 급감하여 매출 감소와 부채 증가로 경영 여건이 급격히 악화되고 있다.

항공부품산업이 항공산업의 기반이 된다는 점을 고려할 때, 항공부품산업에 대한 정부의 지원이 시급한 실정이다.

이에 하영제 의원은 “관련 법률의 개정으로 최근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항공부품 제조업체의 경영 위기를 타개하는 데 국회와 정부가 앞장서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본 법률안에는 강기윤, 권명호, 김희곤, 박대출, 박성민, 박수영, 서범수, 서병수, 서일준, 안병길, 윤한홍, 이달곤, 전봉민, 황보승희 의원 등 14명이 공동발의에 참여했다. 

jjj5670@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