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5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속초시, 영랑호 담수성 어류 생태피난처 복구 공사 준공

[강원=아시아뉴스통신] 박신웅기자 송고시간 2020-07-01 16:33

속초시청 청사./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신웅 기자] 강원 속초시는 지난해 4월 강원동해안 산불로 피해를 받은 영랑호 담수성 어류 생태피난처 복구 공사를 준공했다고 1일 밝혔다.

앞서 지난 2019년 4월 산불로 인해 4만4000㎡ 규모의 영랑호 생태습지공원은 정화식물, 야생화, 조경수, 습지, 가동보, 관찰로 등 약 95%가 소실되어 약 6억원의 재산피해와 함께 영랑호 생태습지구역에 서식하던 생물들의 서식지가 훼손되어 영랑호의 생태학적 기능과 가치가 현저하게 저하된 바 있다.

이번 공사는 총 4억 5천 3백 여 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되어 습지생태공원에 교목·관목·초화·로프난간·생태하천 연결로 등을 정비한 것으로 상수리나무 등 10종 259주의 교목, 보리수 등 8종 1만 2천여주의 관목, 그리고 꽃창포 등 11종 3만5천여본의 초화를 식재했다.

아울러 산불로 훼손된 데크 상판을 교체하고, 반려견 놀이터에서 습지생태공원으로 진입하는 생태 관찰 데크로드 1개소를 설치했다.

속초시 관계자는 “산불피해로 피해를 입은 영랑호 습지생태 공원이 복구되어 영랑호에 서식하는 생물들에게는 안락한 서식처로, 시민들에게는 지친 일상을 치유하는 공간으로 잘 유지되도록 사후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apress365@gmail.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