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23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 하반기 첫 일정으로 경북지사 격려 방문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박종률기자 송고시간 2020-07-02 14:14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이 하반기 첫 일정으로 1일 경북지사를 방문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아시아뉴스통신=박종률 기자] "코로나19 이후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비하자."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은 하반기 첫 일정으로 1일 경북지사를 방문해 코로나19 확산방지와 피해예방 상황을 살핀 뒤 임직원을 격려했다.

박경서 회장은 상반기 코로나19 대응 활동 현황을 공유하고 경북지사 임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하며,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한적십자사의 역할에 대한 강연을 이어갔다.

이 자리에는 장예순 대한적십자사 부회장, 류시문 경북지사 회장 등이 함께했다.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이 하반기 첫 일정으로 1일 경북지사를 방문해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한적십자사의 역할에 대해 강연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박경서 회장은 "전 세계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경북도와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의 모범적인 감염병 대응 활동은 그야말로 K방역의 표본이라 할 수 있다"며 "대한적십자사는 코로나19 대응 활동에 총력을 다하고 있지만, 종식까지는 아직도 많은 시간이 남아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대응활동과 함께 포스트코로나 시대 우리사의 역할과 정체성에 대한 고민과 대비도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는 지난 2월부터 코로나19 긴급대책본부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으며, 각지에서 모금된 기부금품을 지체없이 집행하고 있다.

jrpark69@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