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26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창원시, LG스포츠와 프로농구 발전 업무협약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근내기자 송고시간 2020-07-03 16:19

LG세이커스 농구단 이르면 9월 창원으로 훈련장 이전
3일 허성무 창원시장이 LG스포츠와 시민의 건전한 여가 증진과 프로농구 발전을 위해 체결한 상호협력 협약서를 보이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창원시청)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경남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3일 시청 시정회의실에서 LG스포츠(사장 이규홍)와 시민의 건전한 여가 증진과 프로농구 발전을 위한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시는 프로농구단의 원활한 운영을 위한 경기장과 훈련장을 제공한다. 구단은 창원시의 대표 프로스포츠단으로 관중확보와 건전한 스포츠 발전을 위해 협력하고, 공익 목적의 사회공헌 사업을 공동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LG세이커스 농구단은 1998년부터 창원을 연고지로 정하고 시즌 경기는 홈구장인 창원체육관에서 치루고 시즌 준비를 위한 훈련은 경기도 이천 소재의 LG챔피언스파크에서 진행했으나, 2018년 KBL(한국농구연맹)의 연고지 정착 권고에 따라 이르면 9월부터 창원체육관 보조경기장에서 2020-2021시즌을 위한 훈련을 시작할 예정이다.

허성무 시장은 “LG세이커스 농구단이 스포츠 친화도시인 창원에서 지역 농구팬과 더욱 가까이 소통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돼 매우 기쁘다”며 “유소년 농구 활성화 등 농구 발전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gun8285@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