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7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강북구, 공동육아나눔터 신규설치 공모사업 선정

[서울=아시아뉴스통신] 김주은기자 송고시간 2020-07-08 09:06

박겸수 강북구청장.(제공=강북구청)

[아시아뉴스통신=박민규, 김주은 기자] 강북구(박겸수 강북구청장)가 여성가족부 ‘2020년 공동육아나눔터 신규설치 지원 공모사업’에 서울 지역에서는 유일하게 선정됐다.

공동육아나눔터는 핵가족화 약해진 가족기능을 보완하고 이웃 간 돌봄 품앗이를 연계해 지역중심의 양육친화 환경을 조성하자는 취지의 공간이다.

열린 공동체 커뮤니티로써 부모를 위한 소통과 양육 관련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앞서 구는 올해 초 공모사업에 신청해 현장실사와 심사를 거쳤다. 이용자 접근성과 공간규모, 돌봄에 적절한 주변 환경 등이 주요 평가항목이었다.

신규 나눔터는 수유동에 기부 채납된 건물이 활용된다.

구는 올해 안으로 리모델링을 실시한 후 제2호 공동육아나눔터로 개소할 계획이다.

돌봄장소 제공부터 장난감 대여, 놀이 체험 등 육아부담을 덜어 주기 위한 것들로 구성한다는 방침이다.

운영은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공동체 내에서 이뤄진다.

지역이나 이웃에 사는 사람들끼리 자신이 가진 재능, 물품 등을 나누고 학습, 등·하교, 체험을 서로 돕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부모의 양육부담을 덜고 일과 생활의 균형을 돕기 위해 설치한 구의 1호 공동육아나눔터가 뜨거운 호응을 받고 있는 가운데 신규 설치지원 대상으로 선정돼 기쁘다”며 “아이 키우기 행복한 강북을 만들기 위해 공공보육 인프라를 꾸준히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lily2248@nate.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